바로가기 메뉴
주요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사진갤러리

보령행사

facebook
twitter
보령시, 성주산 남포오석 테마거리 조성‘시동’

보령시, 성주산 남포오석 테마거리 조성‘시동’

-오는 2020년까지 90억 원 투입.. 문화관광 콘텐츠 개발로 ‘관광보령’외연확대

보령시는 대천해수욕장, 머드축제 등 해양 관광 중심 콘텐츠를 뛰어넘어 이제는 지역의 역사와 문화요소까지 결합한 콘텐츠 개발로 전국 최고의 관광도시를 만들기 위해 오는 2020년까지 90억 원을 투입, 성주산에 남포오석 테마거리를 조성한다.

대상 지역은 명천동과 성주면 성주리에 걸쳐 있는 옥마벚꽃길과 성주산로 4km 구간의 3만㎡이며, 성주터널의 개통으로 차량 통행이 없는 산책로에 남포오석을 활용한 벽화와 예술품 등을 설치하고, 다목적 광장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지난해 실시설계를 완료하고 이달부터 본격적인 사업을 추진하는데 ▲올해는 바람재 멀티광장, 팔각정 전망대 및 데크로드 정비, 돌탑 휴게 쉼터 조성, 옹벽 벽면 조형물 설치 ▲2018년 테마형 전망대 및 다목적 멀티광장 조성, 진입로 주차장 개설, 오석 테마존 및 작품석 조성 ▲2019년 오석 풍욕쉼터 및 명천폭포 조성, 태양광 경관조명 설치 ▲2020년에는 오석테마 콘텐츠 및 패러글라이딩 체험상품을 개발하게 된다.

시는 지역자원인 남포 오석을 주제로 역사와 기록의 장소, 다양한 연령층의 접근성 용이로 개방형 공간의 소통 장소, 석탄산업과 석가공업 등 성주산 일대의 근대산업 역사를 아우르는 매력적인 테마형 공간으로 만들어 나간다는 방침이다.

특히, 성주사지, 성주산자연휴양림, 석탄박물관, 개화예술공원, 패러글라이더장, 무궁화 수목원, 웅천돌문화공원 등 주변의 관광자원과 연계한 지역을 대표하는 관광목적지로의 입지 강화와 함께 관광 활동의 편익 증진을 위한 기반을 마련함으로써, 앞으로 단계적으로 개발될 성주산 일대 관광자원의 경쟁력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김동일 시장은“‘관광보령’의 외연확대는 물론, 1천년이 지나도 변함이 없는 국보8호‘보령 성주사지 낭혜화상탑비’의 주인공인 남포오석의 가치를 재조명하고, 예술작품 전시 및 오석벽화 설치를 통해 대한민국 최고의 문화 거리로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며, “또한 우리 시가 보유한 지역자원과 특산품, 역사적 인물을 활용해 부가가치 창출은 물론, 지속가능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견인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자료문의: 관광과(930-4544)

사진은 성주산 남포오석 테마거리 사업계획도

  • 다운로드 14
  • 조회수 486
  • 분류 보령행사 > 일반행정
  • SNS공유 트위터 페이스북
  • 촬영일
  • 촬영장소
공공누리 4유형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인물이 포함된 행사사진을 사용할 경우 초상권 침해에 해당할 수 있으니 관리자에게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행사사진에 포함된 인물의 게재를 원하지 않을 경우 관리자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041-930-3226 )